솔메딕스, 미래 유니콘을 꿈꾸는아기유니콘​ 200 육성사업 선정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향후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 비상장기업)으로 성장할 잠재력을 가진 유망 중소기업 60개사를 '아기유니콘'(기업가치 1000억원 이상 비상장기업)으로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올해 아기유니콘 선정사업에는 284개 중소기업이 지원해 4.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평가에는 총 50명의 전문심사단과 70명의 국민심사단이 참여했다. 60개사의 평균 업력은 5.1년, 매출액은 46억4000만원, 고용 인원은 35.9명이다. 기술보증기금의 기술과 사업성 평가에서 AA등급 이상인 우수 기업이 절반(46.9%, 28개)을 차지했고, 평균 투자유치금액은 38억2000만원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정보통신분야와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기반 플랫폼 분야 기업이 27개(45.0%), 바이오·헬스 분야 기업이 16개(26.7%)였다.


최종평가에서 최고 성적을 거둔 기업은 '네이처모빌리티'다. 제주도를 기반으로 성장한 회사로 렌터카 가격비교 플랫폼 '찜카'를 운영 중이다. 국내 주요 포털과의 제휴를 통해 항공권, 택시 등을 포괄하는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전문가평가단은 "다양한 모빌리티 자원들 가운데 끊임없이 틈새 시장을 찾아내 운영해 나가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아보인다"고 평가했다.


이번에 선정된 아기유기콘은 중기부로부터 최대 3억원의 신시장 개척자금을 지원 받는다. 또 최대 50억원 규모의 특별보증과 최대 100억원 규모의 정책자금도 지원 받는다.


이밖에 해외진출 지원, 방송광고 지원, 청년채용 장려금,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도입 지원 등 다양한 연계사업 혜택도 누리게 된다. 중기부는 하반기에도 아기유니콘 40개사를 추가 선정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김태현 기자, 2022.06. 01]


기사링크


- 솔메딕스 대외 협력팀 -

조회수 173회댓글 0개